mk

  • 구독신청
검색전체보기
 

오피니언특별칼럼

[필동정담] 삼베 수의(壽衣)
과문한 탓이지만 요즘 장례 문화에 일본 제국주의 식민 지배의 잔재가 많다는 주장에 놀랐다. 상가에서 접하는 삼베 수의, 영정 사진, 유족 완장, 국화꽃 장식 등 복장과 장식이 조선총독부의 강제로 생겼고 이후 .. 2018/11/27 00:05
[충무로에서] 애플의 혁신, 현대차의 변신
지금부터 우리는 회사 이름을 `애플컴퓨터`에서 `애플`로 바꿉니다.2007년 1월 스티브 잡스 애플 창업자는 신제품 설명회장에서 돌연 사명 변경을 선언했다. 이어서 그가 청바지 주머니에서 꺼내든 게 바로 아이폰.. 2018/11/27 00:05
[World & Now] 마크롱식 깃털 뽑기
프랑스 루이 14세 시절 재무장관 장바티스트 콜베르는 깃털을 뽑을 때(증세)엔 거위(납세자)가 모르게 하라고 했다. 전 정권 시절에 한국에서도 유명해진 `콜베르식 거위 깃털 뽑기`다.21세기 프랑스의 분위기는 .. 2018/11/27 00:05
[기자24시] 기업들 사기 꺾는 통일부의 관료주의
꼭 돈을 받으려고 합니까. 통일 돼서 찾으면 될 것 아닙니까. 최근 기자와 만난 남북 경제협력 1세대 기업인은 통일부 내 당국자의 고압적 태도에 혀를 내둘렀다고 했다. 북한에 진출했던 기업의 지원금 문제를 논의.. 2018/11/27 00:05
[기자24시] 지상파 중간광고, 누구를 위한 건가
모처럼 쉬는 토요일 TV를 켰다. 리모컨을 손에 쥔 게 얼마 만인가. 채널은 빠르게 돌아갔다. 몇몇 프로그램에 시선이 머물렀지만, 지상파 채널은 없었다. 포털사이트 인기검색어를 보니 종편과 모 케이블 방송의 .. 2018/11/26 00:05
[시가 있는 월요일] 스스로의 온기로 사는 나이
어른이란 걸 잊지 말아야 한다.나는 이제 소년을 간신히 넘었을 뿐인데.눈물을 참아야 하고 그리움도 참아야 하고홀로 식당 문을 들어서는 서글픔도지루한 술자리도 참아야 한다.아직도 쓸쓸.. 2018/11/26 00:05
[이야기가 있는 사진] 노을 아래 술래잡기
말레이시아 사바주의 한 해안가에서 아이들이 술래잡기 놀이를 하고 있습니다. 아이들이 하얀 포말을 일으키며 한 발짝 뛸 때마다 노을은 한 걸음씩 하늘을 붉게 물들이고 있습니다. [한주형 기자].. 2018/11/24 00:04
[필동정담] 고소영과 이영자
이명박정부가 초대 내각을 구성했을 때 뜬금없이 영화배우 고소영 이름이 회자됐다. 이명박 전 대통령이 내각 인선에서 자신이 졸업한 `고`려대와 장로로 재직 중인 `소`망교회, 고향인 `영`남 지역 출신을 대거 .. 2018/11/23 00:06
[기자24시] 필요·비례의 원칙 외면하는 정부
한반도 서해 접적 해역에서 우리 해군 고속정과 북한 경비정 등이 벌이는 힘겨루기는 전 세계에서 보기 드문 진풍경이다. 북방한계선(NLL)을 침범하는 북한 경비정 뒤꽁무니를 20대 후반 대위가 지휘하는 고속정(.. 2018/11/23 00:05
[기자24시] 주어가 바뀐 文대통령의 상황인식
물 들어올 때 노 저으라는 말처럼 (기업들이) 기회를 잘 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.지난 20일 문재인 대통령이 국무회의 자리에서 당부한 발언이 산업계에 씁쓸한 뒷맛을 남기고 있다.자동차·조선업의 .. 2018/11/22 00:05

오피니언 목록

포토 더보기